Ground

검색 버튼 메뉴 버튼

검색

검색 닫기
경기

안산문화재단, 예술열차 안산선 '사동, 이야기를 꺼내다 展' 개최

기사 정보
작성자 : 박재천
작성일 : 2021-09-23 14:48

[사진=안산문화재단 제공]

경기 안산문화재단이 경기도 문화의 날 예술열차 안산선 두 번째 정차역인 사리역에서 추억✕공동체라는 주제로 ‘사동, 이야기를 꺼내다 展’을 열기로 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23일 재단에 따르면, 오는 27일부터 내달 3일까지 수인분당선 사리역사 내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예술열차 안산선은 안산시를 관통하는 4호선 및 서해선을 중심으로 역사 공간의 특징을 살려 특화된 경기도 문화의 날 프로그램이다.

올해는 수인선 노선을 확장해 사리역에서 진행될 것으로 보여 시선을 끈다.
 

[사진=안산문화재단 제공]

전시는 사동 사람들, 사리포구 추억, 사동의 어제와 오늘 세 개의 테마로 기획했고, 사동 청소년이 참여하는 사리역 품은 나무들의 밤 공연 영상을 함께 전시해 보다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꾸며졌다.

특히, 이번 프로그램은 사동의 역사와 기록을 아카이빙하는 지역 커뮤니티 단체 ‘사동지역사모임’과 ‘청소년열정공간 99℃’, ‘마을공동체 공간 1℃’와 협력해 기획했다. 또 새로운 접점이나 관계를 탐색하여 포용하는 시각예술 기반의 정철규 작가가 전시 큐레이팅을 맡았다.

전시는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가운데 사리역에서 관람할 수 있다.
 

[사진=안산문화재단 제공]

재단 예술열차 안산선 관계자는“이번 전시는 사동에서 오랜 기간 활동한 사동에 애정을 갖고 있는 사동의 여러 커뮤니티와 함께 협력한 프로그램이라 더욱 뜻깊다”라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 문화의 날로 선정된 이번 사업은 (재)안산문화재단이 주관하고, 경기도, 안산시와 한국철도공사에서 후원한다.

<저작권자© 아주경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 금지>

목록

이 카테고리 다른 글

글 등록 시 입력한
이메일과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닫기
닫기 안산문화재단, 예술열차 안산선 '사동, 이야기를 꺼내다 展'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