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round

검색 버튼 메뉴 버튼

검색

검색 닫기
  • HOME
  • G매거진
일반

[도쿄올림픽 2020] 최병광, 남자 20㎞ 경보 1시간28분12초로 37위

기사 정보
작성자 : 전성민
작성일 : 2021-08-05 19:33

마시모 스타노가 5일 일본 삿포로 오도리공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남자 20㎞ 경보 경기에서 가장 먼저 결승선을 통과하며 포효하고 있다. [사진=AP 연합뉴스 제공]


2020 도쿄올림픽 남자 20㎞에 출전한 최병광(30·삼성전자 육상단)이 자신의 두 번째 올림픽을 마쳤다. 

최병광은 5일 일본 삿포로 오도리공원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남자 20㎞ 경보 경기에서 1시간28분12초에 결승선을 통과했다.

참가 선수 57명 중 5명이 기권하거나 실격당했고, 최병광은 완주한 52명 중 37위를 했다.

최병광은 한국 경보를 대표하는 선수다. 2015년 베이징 세계육상선수권대회,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 2017년 런던 세계선수권, 2019년 도하 세계선수권, 2021년 도쿄올림픽까지 '메이저대회(세계선수권과 올림픽)' 5개 대회에 연속 출전한 유일한 한국 선수다.

비록 상위권 진입에는 실패했지만, 2016년 리우 대회(1시간29분08초·57위) 때보다는 높은 순위와 좋은 기록을 거뒀다.

한편, 마시모 스타노(29·이탈리아)는 1시간21분05초로 우승을 차지했다. 스타노는 부르그네티에 이어 17년 만에 올림픽 남자 20㎞ 경보에서 우승한 이탈리아 선수가 됐다.

이 종목 첫 우승을 노렸던 일본은 은메달과 동메달 목에 걸었다. 고기 이케다는 1시간21분14초로 2위, 야마니시 도시카즈는 1시간21분28초로 3위를 차지했다.
 


<저작권자© 아주경제,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 금지>

목록

이 카테고리 다른 글

글 등록 시 입력한
이메일과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닫기